STAY BIEN #3 - 비양도와 협재 바다가 있는 제주 한림 STAY

Kamra privata ġewwa bed and breakfast ospitat/a minn 대중

  1. 3 klijenti
  2. kamra tas-sodd 1 
  3. 2 sodod
  4. kamra tal-banju privata
Tindif Imtejjeb
Dal-host impenjat li jimxi mal-proċess għat-tindif imtejjeb f'5 passi ta' Airbnb.
Esperjenza tajba taċ-check-in
94% tal-klijenti li żaru l-post dan l-aħħar taw rating ta' 5 stilel lill-proċess taċ-check-in.
Wifi
Il-klijenti ta' spiss ifittxu għal dil-kumdità popolari
Xi informazzjoni tista' tintwera bil-lingwa oriġinali tagħha.
비양도와 협재 바다가 있는 제주 한림의 아름다운 공간

제주 한림읍 옹포리 바닷가 마을에 자리한 비양은 바닷가에 위치한 옹포리 오래된 주택들이 갖고 있는 단아함과 가까운 바다의 지평선의 만남을 형태화 시킨 공간입니다. 드러내지 않지만 은근하게 자기 삶의 기품을 갖기 바라며 매만져진, 이곳은 영화사 명필름 혜화동 사옥을 설계한 윤웅원 건축가에 의해 설계되었고, 수많은 제주 스테이 중에서도 자연과 어우러진 심플하고 모던함이 돋보입니다.

비양은 3개의 객실로 구성되어 있으며, 모두 비양도와 바다가 보이는 전망을 가지고 있습니다. 비양 1은 외부 테라스를 갖추고 있으며 전통 온돌 시스템을 적용한 침상 위에 일본식 다다미를 깔고 편안한 매트리와 침구를 갖추고 있습니다. 욕실은 자연채광과 고급 어메니티가 특별함을 더하고 있습니다.

L-ispazju
제주도는 나머지 공간으로부터 떨어져 자신의 정체성을 유지할 수 있는 규모를 가지고 있는 ‘섬’입니다.
모든 장소와 문화가 서로 비슷해져가는 이 세계화 시대에서 제주도가 지금까지 오랜 시간을 가지고 만들어낸 모습이 소중한 정체성입니다. 양식적인 것에 대한 집착이 아닌 순전히 자연과 필요에 반응한 건축이 그것이고 또한 그것은 우리가 형태의 홍수속에서 잊어버린 건축과 우리 삶의 근본에 관한 것이기도 합니다.
은 바닷가에 위치한 옹포리의 오래된 주택들이 갖고 있는 단아함과 바다의 지평선이 지금의 방식으로 만나서 형태화 되었습니다.
드러내지 않지만 은근하게 자기 삶의 기품을 갖기를 바라는 건물입니다.

Fejn se tkun qed torqod

Kamra tas-sodda
 2 sodod ta' wieħed

X'joffri dal-post

Wifi
Televixin b'cable standard
Arja kkundizzjonata
Banju
Tista' tħalli l-bagalji
Hair dryer
Kolazzjon
Post apposta fejn tista' taħdem
Żjarat fit-tul huma aċċettati
Mhux disponibbli: Allarm tal-monossidu tal-karbonju

Agħżel id-data taċ-checkin

Żid id-dati tal-vjaġġ tiegħek biex tara l-prezz eżatt
Checkin
Żid data
Checkout
Żid data

4.82 out of 5 stars from 33 reviews

Indafa
Preċiżjoni
Komunikazzjoni
Post
Checkin
Valur

Fejn se tkun

Hallim-eub, Cheju, Jeju Province, il-Korea t’Isfel

비양의 주변에는 1971년 송봉규 선생이 10만여 평의 황무지 모래밭을 개간하여 만든 한림공원이 있으며 코발트 빛깔의 아름다운 바다와 소나무 숲이 한데 어우러진 협재해수욕장과 금능 해수욕장이 있습니다.
소나무 숲에서는 야영도 가능합니다. 협재해수욕장에서 바로 앞으로 보이는 날아온 섬이라는 뜻의 비양도는 도보로 둘러볼 수가 있으며 화산 봉우리까지 오르면 멋진 바다경치와 한라산의 모습을 제대로 볼 수 있습니다.

Milqugħ minn 대중

  1. Ingħaqad fi Marzu 2016
  • 316-il Review
  • Identità verifikata
안녕하세요, 제주 한림읍 조용한 마을에 비양스테이를 운영하고 있는 호스트 D.J입니다! 제주도는 나머지 공간으로부터 떨어져 자신의 정체성을 유지할 수 있는 규모를 가지고 있는 ‘섬’입니다. 모든 장소와 문화가 서로 비슷해져가는 이 세계화 시대에서 제주도가 지금까지 오랜 시간을 가지고 만들어낸 모습이 소중한 정체성입니다. 양식적인 것에 대한 집착이 아닌 순전히 자연과 필요에 반응한 건축이 그것이고 또한 그것은 우리가 형태의 홍수속에서 잊어버린 건축과 우리 삶의 근본에 관한 것이기도 합니다. 은 바닷가에 위치한 옹포리의 오래된 주택들이 갖고 있는 단아함과 바다의 지평선이 지금의 방식으로 만나서 형태화 되었습니다. 드러내지 않지만 은근하게 자기 삶의 기품을 갖기를 바라는 건물입니다.
안녕하세요, 제주 한림읍 조용한 마을에 비양스테이를 운영하고 있는 호스트 D.J입니다! 제주도는 나머지 공간으로부터 떨어져 자신의 정체성을 유지할 수 있는 규모를 가지고 있는 ‘섬’입니다. 모든 장소와 문화가 서로 비슷해져가는 이 세계화 시대에서 제주도가 지금까지 오랜 시간을 가지고 만들어낸 모습이 소중한 정체성입니다.…
  • Lingwi: English, 한국어
  • Rata ta' rispons: 100%
  • Ħin ta' rispons: fi żmien siegħa
Biex tħares il-pagament tiegħek, qatt tibgħat flus jew tikkomunika barra l-websajt jew l-app ta' Airbnb.

Affarijiet li għandek tkun taf

Regoli tad-dar

Checkin: Wara 16:00
Check-out: 12:00
It-tipjip mhux permess
Ebda annimali domestiċi
L-ebda parties jew avvenimenti

Saħħa u sigurtà

Impenjat li jimxi mal-proċess għat-tindif imtejjeb ta' Airbnb. Uri aktar
Għandhom jiġu osservati l-linji gwida għall-COVID-19 ta' Airbnb, fosthom il-linji gwida għat-tbegħid soċjali
Ma ġiex rappurtat li hemm alarm tal-monossidu tal-karbonju Uri aktar
Alarm tad-duħħan

Politika ta' kanċellazzjoni

Skopri għażliet oħra ġewwa u madwar Hallim-eub, Cheju

Iktar postijiet fejn toqgħod ġewwa Hallim-eub, Cheju: